불교모음


법구경 제 46게송 사람의 몸은 물거품처럼 허무하고, 마음은 아지랑이처럼 실체가 없다고 깨친다면, 그는 능히 꽃대 같은 감각적 쾌락의 화살을 꺾으리니, 죽음의 왕(운명=생명본성)도 그를 보지 못하리라


Responsive image